광고
광고

화려하지만 화려하지 않은 주말

김효경시민기자 | 기사입력 2021/04/07 [13:31]

화려하지만 화려하지 않은 주말

김효경시민기자 | 입력 : 2021/04/07 [13:31]

 

  ▲ 화려하지만 화려하지 않은 주말

 

호수공원 주변으로 벚꽃이 만개했다. 화정천동로는 물론 화정천서로, 안산천남로, 호수공원 산책길에 이르기까지 벚꽃이 활짝 폈다.

주말을 맞아 즐겁게 맞아야 할 벚꽃이 왠지 쑥스럽다. 반려견을 데리고 호수공원으로 나갔지만 예년처럼 마냥 즐겁게 뛰놀 수 없는 시간이다. 코로나19가 우리들의 벚꽃 구경까지도 조용하게 즐기도록 명령하고 있다. “쉿, 조용히 즐겨”

 

김효경 시민기자 poet-hk@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