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안산시 상록구, 전화기반 출입명부 시행…‘전화 한 통이면 끝’

오는 22일부터 도입, 전화 한 건당 4.38원은 상록구가 부담

김태창 기자 | 기사입력 2021/02/19 [11:20]

안산시 상록구, 전화기반 출입명부 시행…‘전화 한 통이면 끝’

오는 22일부터 도입, 전화 한 건당 4.38원은 상록구가 부담

김태창 기자 | 입력 : 2021/02/19 [11:20]

 

 

  ▲ 안산시 상록구, 전화기반 출입명부 시행…‘전화 한 통이면 끝’


안산시 상록구(구청장 김제교)는 오는 22일부터 ‘14-7129’ 전화 한 통으로 구청 출입명부 작성을 대신하는 ‘전화기반 출입명부’를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전화기반 출입명부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전자출입명부(QR코도) 사용이 어려운 디지털 취약계층을 위해 도입한 것으로, 공공청사 등에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출입자 관리를 한 통의 전화로 체크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용방법은 본인의 휴대전화로 출입시설에 부여된 14-7129로 전화를 걸기만 하면 되고, 2~3초 안에 출입기록이 통신사 전산 지능망에 기록돼 확진자 발생 시 역학조사 자료로 활용된다.

 

건당 4.38원이 소요되는 전화요금은 발신자 부담이 아닌 상록구가 부담하며, 기존 QR코드 입력과 수기명부 작성도 함께 운영 된다

 

김제교 구청장은 “14-7219 전화 한 통화로 상록구청 방문 시 수기명부 작성에 따른 개인정보 노출 위험방지와 휴대번호 기재, 필기구 접촉으로 인한 교차 감염 등의 위험이 사라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