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사랑의 온도탑 10억원이 목표, 1천만원 모금시 1도씩 올라

김효경 시민기자 | 기사입력 2020/12/09 [09:14]

사랑의 온도탑 10억원이 목표, 1천만원 모금시 1도씩 올라

김효경 시민기자 | 입력 : 2020/12/09 [09:14]

 

  ▲ 사랑의 온도탑 10 억원이 목표, 1천만원 모금시 1도씩 올라

 

안산시는 8일 시청 앞 교통섬에 사랑의 온도탑을 설치하고 ‘희망2021 나눔캠페인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윤화섭 시장과 박은경 시의회 의장, 최은숙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막식과 함께 첫 기부금 전달식 행사도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관계자들은 “코로나19 사태로 더욱 힘들었던 올해, 많은 이들이 모금에 참여해 온도탑이 따뜻하게 데워져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관심과 동참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내년 1월31일까지 설치되는 안산시 사랑의 온도탑의 올 겨울 목표액은 10억 원이며, 0도에서 시작해 1천만 원이 모금될 때마다 1도씩 올라간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