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추석 앞두고 ‘과대포장’집중 지도점검 실시

이달 29일까지 마트 34개소 명절 선물세트 과대포장 집중 점검

김태창 기자 | 기사입력 2020/09/16 [12:08]

안산시, 추석 앞두고 ‘과대포장’집중 지도점검 실시

이달 29일까지 마트 34개소 명절 선물세트 과대포장 집중 점검

김태창 기자 | 입력 : 2020/09/16 [12:08]

 ▲ 시청전경사진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관내 마트 34개소를 대상으로 과대포장 제품에 대한 집중 지도점검을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오는 29일까지 진행되는 점검은 추석 연휴를 앞두고 과대포장에 따른 소비자의 불필요한 비용부담을 줄이고 자원 낭비를 막기 위해 마련됐다.

 

지도점검 대상은 제과류, 화장품류, 잡화류, 주류, 1차 식품(종합제품) 등이며 추석 명절 선물세트를 중심으로 포장재질 및 포장방법(과대포장) 등이다.

 

현장 측정을 통해 포장방법 기준에 부적합한 과대포장 제품은 1차로 수거해 포장검사 전문기관의 검사를 받도록 명령하고, 이를 이행하지 않거나 포장기준 위반 시에는 3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과대포장으로 인한 제품의 가격인상, 자원낭비, 쓰레기 발생 등 여러 사회문제들이 발생하고 있다”며 “시민 스스로 과대포장 제품구매를 지양하고, 질이 좋은 제품을 구매하는 현명한 선택을 해줄 것”을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