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상록경찰서·보안자문협의회와 함께…

북한이탈주민에 마스크 2700매와 손소독제 등을 전달

김태창 기자 | 기사입력 2020/03/26 [10:18]

안산상록경찰서·보안자문협의회와 함께…

북한이탈주민에 마스크 2700매와 손소독제 등을 전달

김태창 기자 | 입력 : 2020/03/26 [10:18]

 

▲ 신변보호중인 탈북민들에게 보안자문협의회와 함께 KF94 보건용 마스크 총 2700매와 휴대용 손소독제를 전달하였다.

 

안산상록경찰서(총경 심헌규)에서는 최근 수도권 등 전국적 코로나19 확산으로 마스크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탈북민들에게 도움을 주고자, 지난3월 23일부터 감염에 취약한 탈북청소년들이 단체로 거주중인 시설과 신변보호중인 탈북민들에게 보안자문협의회와 함께 KF94 보건용 마스크 총 2700매와 휴대용 손소독제를 전달하였다.


또한 직접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독거노인, 임산부, 거동이 불편한 탈북민에게는 비대면(전화 후 문 앞에 놓고 가기 등)으로 전달하며 예방수칙 등을 알려주고 개인위생을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탈북민 P씨는 “몸이 편치 않아 마스크 구입하러 약국에서 줄을 서 있을 수 없어 구입하기 힘들었는데 도움을 주어서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심헌규 경찰서장은 “이렇게 어려울 때 일수록 탈북민 등 사회적 약자들은 더욱 힘들다. 사회적 공동체가 무너지지 않도록 우리 경찰부터 더욱 세심하게 살펴보고 모두 같이 힘을 내 코로나19를 극복해나가자”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